일상2006. 12. 31. 02:46
이전에 2개의 책상을 나란히 놓고 사용했는데,
2개 붙여놓으면 길이가 대충 2m는 됐을거다...
넉넉한 공간이라 일하기는 무지 편한데, 컴퓨터할 때 다리가 불편하더라.
서랍에 걸려 다리를 책상 밑으로 넣을 수 없으니, 쫘악 벌리게 되고
다리를 넣을려면 허리를 돌려야 하고. 좋은 자세는 절대 나올 수 없다.

금요일 드디어 책상이 도착했다.
무려 170cm의 길이의 깔끔한 스타일. 가격도 착하다.
아래를 보라... 다리 4개도 들어가겠다. ^^*

01

연말은 새책상과 함께 ^^*




'일상' 카테고리의 다른 글

지식은 공유되어야. 그러나...  (2) 2007.02.10
새 10원짜리 동전  (2) 2007.01.14
파울로 코엘료  (3) 2007.01.01
올해 한 것과 못한 것  (4) 2006.12.27
티스토리에 둥지를...  (8) 2006.12.17
Posted by 좋은진호
TAG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