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상2008. 12. 9. 21:01
두 장소의 큰 차이점은 누구에 의해 관람(공연) 시간이 결정되느냐이다.

1. 미술관, 박물관은...

관람자에 의해 시간이 결정되는 곳이다.

작품, 유물을 더 오래 살펴보고 싶어도, 여러명이 함께 가면 맘대로 되지 않는다. 몇몇 작품들에서 대해서는 서로들 엎치락 뒷치락 관람할 수는 있을 것이다. 그러나 더 오래 보고 싶어도(또는 그 반대인 경우), 결국 맘을 맞춰서 함께 나올 수밖에 없는 장소이다. 만약 내가 관심도가 높았다면, 아쉬움을 뒤로하고 나오게 될 것이다.

  • 혼자 가느냐 함께 가느냐는 '사람과의 만남을 중요시하느냐', '관람 자체를 중요시하느냐'에 따라 달라질 것 같다.
2. 공연장은...

공연자에 의해 시간이 결정되는 곳이다.

서로간의 관심도의 차이가 있어도 문제가 되지 않는다. 관심도가 높으면 열렬히 환호하면 되고, 낮으면 조용히 보고 나오면 된다. 내가 더 보고 싶다고 해서, 나에게만 공연시간이 더 주워지는게 아니다. 모두가 동일하다.

  • 혼자가도 되지만, 함께 가면 더 즐겁다.

3. 한편...

시간 결정권을 누가 쥐고 있느냐의 관점에서 보면 서점은 첫번째에 해당한다. 그래서 서점에 '함께 갈래?', '혼자 갈래?' 묻는다면... 난 혼자가는게 좋다. 빨리 나가자고 조르는 사람이 없기 때문이다. 단, 서점을 만남의 장소로 활용할 경우는 예외다.
Posted by 좋은진호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산행도 마찬가지라고 생각합니다.
    엊그제는 오랫만에 혼자 산행을 했었는데 시간 구애 받지 않고 경치 좋은 곳에서는 맘껏 구경도 하고 좋더군요.

    물론 좋은 사람들과 함께 가는 것도 좋지요.

    2008.12.10 09:29 [ ADDR : EDIT/ DEL : REPLY ]
    • 산행을 즐기시나봅니다.
      혼자가면 사색하는 시간이 많아 좋고,
      함께가면 힘들지않고, 얘기할 것도 많아서 좋고... ^^

      2008.12.10 19:31 신고 [ ADDR : EDIT/ DEL ]
  2. 사진 찍는 것도 마찬가지인데, 요즘 동호회 활동을 하다 보니 함께 다니면서 찍는 재미도 쏠쏠하네요.
    출사 끝내고 이런 저런 얘기를 하는 것도 즐겁고요. ^^

    2008.12.10 19:13 [ ADDR : EDIT/ DEL : REPLY ]
    • 사진찍는 재미에 푹빠지셨으니, 지름신의 덕을 톡톡히 보고 계시네요. ^^

      2008.12.10 19:33 신고 [ ADDR : EDIT/ DEL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