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상2008. 2. 26. 23:55
반갑다, 레몬펜 친구들 이벤트

http://blog.lemonpen.com/25

20일에 발표한 것 같습니다. 연락받은 것도 없어서 레몬펜 사이트 들릴 때도 공지는 안보고 지나쳤죠. 그러던중 오후에 메일이 왔습니다. 살짝 살펴보니 미투친구들도 있고, 커피닉서 분들도 보입니다. 쿠션이 어떻게 생겼는지는 칫솔님의 블로그 에서 볼 수 있습니다.

이제 점심시간에 짧은 시간이나마 낮잠 편히 잘 수 있을 것 같구나~~ '레몬펜 쿠션'아~ 빨리와라.


'일상' 카테고리의 다른 글

지하철 터널안  (4) 2008.04.04
레몬펜 쿠션이 도착했다.  (6) 2008.03.14
맥주가격, 큰 것이 더 저렴할까?  (6) 2008.02.24
술, 술, 술  (2) 2008.02.09
지식의 1일(1년)권장량이 있다면...  (0) 2008.01.13
Posted by 좋은진호

댓글을 달아 주세요

일상2007. 4. 28. 17:07
스킨을 바꿔보려는 맘이 있었는데, 마침 티스토리에서 새 옷을 먼저 만들어 볼 수 있는 이벤트( http://notice.tistory.com/761 )를 하고 있다.


내게 맞은 봄옷은 이미 사 입었으니
내 블로그에 맞는 옷을 어떻게 입혀볼까?
포스팅하는 글이 딱딱하니, 부드러움과 심플함으로 녹여봐?
부드러운 아이스크림 속에, 단단하지만 달콤한 초콜렛이 들어있는 것처럼 말이지...


옷 만들 기회를 나중에 준다고 해도 어떠랴~~
봄옷은 아니더라도,
매장에 천조각이 진열될 때
다른사람과는 다른 생각으로 만들면 되니까.



※ 음악은 Grandaddy 의 The Crystal Lake 입니다.

Posted by 좋은진호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