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상2008. 11. 24. 20:41
내 방 한쪽 벽과 모니터, 스피커, 달력 뒷면에 붙어있는 메모들이다. 한장 한장 붙여갈 때 마다 나의 미래의 모습을 보는 것 같아 뿌듯해진다.



메모는 주로 책에서 읽은 내용 중 생각을 필요로 하고, 실천해야 할 것들을 주로 적어둔다. 이외 TV 대사(이를테면 드라마 '이산'에서 '가을이 깊어지면 열매는 떨어지는 법'이라는 대사가 나온다. '권불십년'처럼 권력은 영원하지 않으니 쥐고 있을 때 잘 하라는 의미로 쓴 말이다.)나 인터넷에서 봤던 내용을 적는다. 또 순간 생각난 것들, 해야할 일도 한쪽 구석에 붙여둔다.
 
012
 

'문장'으로 적어둔 것도 있고, 이야기를 끄집어 내기 위한 '단어' 하나로 적어둔 것도 있다. 이 중에 몇가지만 소개한다.

  • 지식은 실천에서 나와 실천으로 돌아가야 참다운 것 (신영복, '감옥으로부터의 사색' 중에서)
  • 들은 것을 지식으로 만들어 놓지 않으면 아무 것도 기억할 수 없다. (단테)
  • 나를 만드는 것은 바로 나 자신의 생활 습관이다. (법정스님, '홀로사는 즐거움' 중에서)
  • 시장 점유율이 아닌, 소비자의 마음을 훔치기 위한 마인드 점유율 시대다. ('콜래보 경제학' 중에서)
  • "양이 극에 달하면 음이 되고, 음도 극에 달하면 양이 된다."
           => 성공했을 때 자만하지 말고, 실패했을 때 포기하지 말라는 뜻 ('귀곡자' 중에서)
  • 인터넷의 본질은 지혜를 맡기면 이자를 붙여 돌려주는 은행 (하테나 창업자 '곤도준야', '웹진화론 2' 중에서)
  • 랜즈버거효과, 포지션 토크, 노마지지, 나그네쥐 레밍스, ... (이야기를 꺼내기 위해 '단어'로 적어둔것)

크기는 작지만, 매우 소중한 것들이다. 고맙다 메모지들아.

Posted by 좋은진호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정말 귀중한 메모지들이군요.
    저도 많이 배우고 갑니다.

    윈앰프 목록에 눈이 쫑긋~(응? 귀가 쫑긋?)

    2008.11.24 22:31 [ ADDR : EDIT/ DEL : REPLY ]
  2. 헉~~ 열심히 메모하는 분들 보면 왠지 존경스럽다는. ㄷㄷ

    2008.11.25 09:24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3. ulariul

    오~ 오빠.. 존경스러워요~ 이런거 보면 대단해 보여요..
    겨론해줘요~~ 크훼훼;;
    좋은 소식 없습니까? 제 염장에 불을 지를만큼?

    2008.12.19 16:33 [ ADDR : EDIT/ DEL : REPLY ]
    • 이봐~~ 당신 왜그래요. ㅋㅋ
      그리고, 좋은 소식은 없답니다. 옆에 함께 다닐 사람도 없어요. ㅠ.ㅠ

      2008.12.21 01:03 신고 [ ADDR : EDIT/ DEL ]